피의 향기

어떤 사람에게서 나는 향기가 있다.
그의 옷에서도, 그의 숨소리에서도.
그와 악수를 마치고, 난 내 손을 코에 대었다.
그가 무슨 생각을 하는지 알고 싶어졌다.
그 향기는 그의 생각이,
그의 혈관을 타고 온 몸에 흐른 후,
내 쉬는 한숨일거라 생각했다.
그의 뒤를 밟기로 했다.
그가 남기고 간 한 자루의 볼펜을 재빨리 숨겼다.
그리고 그것을 팔뚝에 박고
내 혈관속으로 그의 향기가 흐르기를 기다려 본다.

Leave a Reply

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:

WordPress.com Log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.com account. Log Out /  Change )

Google phot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. Log Out /  Change )

Twitter picture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. Log Out /  Change )

Facebook phot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. Log Out /  Change )

Connecting to %s